전통, 현대의 길